뇌졸중에 관해 반드시 기억해야 할 단어

뇌졸중은 뇌에 혈액 공급이 제대로 되지 않아 편마비와 같은 증상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뇌혈관이 막혀서 생기는 허혈성 뇌졸중(ischemic stroke=뇌경색)과 뇌혈관이 터져서 혈액이 고여 발생하는 출혈성 뇌졸중이 있습니다.

통계청 사망통계에 의하면 2010년에 26500명이 뇌졸중으로 사망하였습니다. 이는 인구 10만명당 53.2명에 해당하는 수치이고 20분마다 1명이 뇌졸중으로 사망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사망률도 높지만 뇌졸중 발생후에는 편마비, 언어장애와 같은 후유증 또한 남게 됩니다.

많은 사람이 알고 있는 것처럼 뇌졸중에는 시간이 가장 중요합니다. 발생부터 치료까지 3시간 이내(최대한 6시간 까지라도)에 이루어 진다면 생존률 뿐만 아니라 이후 기능회복도 훨씬 좋아지게 됩니다.

예를 들어 빠른 시간안에 치료를 받지 못하였다면 뇌졸중 후유증으로 걷지 못할 수도 있는 사람이 빠르고 정확한 치료를 받게 된다면 남은 삶에서 보행이라는 너무나도 당연하게 여겨왔던 기능을 잃지 않아도 되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자신이나 주변 사람이 뇌졸중 발생 사인이 나타날 때 이것을 재빨리 알아차리고 119에 신고하여 1초라도 빨리 치료를 받는것이 중요합니다. 그렇다면 반드시 알아야할 단어는 무엇일까요?

미국 심장학회에서는 누구나 알수 있고 기억하기 쉽게 “FAST”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또한 국내 뇌졸중학회에서도 최근에 이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When Stroke Strikes, Act FAST : 뇌졸중이 발생하게 되면 빨리 행동하라”는 것입니다. 아래 그림을 보시기 바랍니다.

FAST

FAST“F”는 Face 안면의 마비로 인해 비대칭적인 얼굴 모습이 나타나고

“A”는 Arm 한쪽(심한경우 양쪽, 주로 한쪽) 팔의 힘이 빠진다는 것입니다.

“S”는 Speech 말이 어눌해진다는 것이고

“T”는 Time 즉 시간이 촉박하니 바로 119에 신고하라는 것입니다.

뇌졸중의 가장 흔한 증상인 편마비(얼굴, 팔, 다리), 말이 어눌해짐 등이 나타났을 때 지체없이 119로 연락을 하십시오. FAST를 꼭 기억하고 자신이나 가족, 지인에게 이러한 현상이 나타나면 신속하게 도움을 요청해야 합니다.

이미지출처 : www.strokeawareness.com

관련글